생명나눔 위한 '사랑愛헌혈' 동참

마포, "헌혈은 세상 가장 따뜻한 선물"

문종민 경기취재본부 기자 | mjm114@hanmail.net | 입력 2020-02-24 08:44:46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문종민 전국취재본부 기자]서울시 마포구가 지난 21일 마포구청 정문 광장에서 헌혈차량을 통한 '마포구 사랑愛 헌혈'을 운영했다고 밝혔다.

최근 코로나19 확산사태에 따른 감염 우려로 개인 및 단체 헌혈이 급격히 감소하자 대한적십자사에서 헌혈 참여 호소문을 발표할 정도로 국내 혈액 수급에 차질이 빚어지고 있다.

이에 혈액 수급 차질로 인한 비상 상황을 염려한 마포구는 대한적십자사와 연계해 헌혈 참여에 적극 나섰다. 2대의 헌혈버스를 마련해 진행한 '사랑愛 헌혈'은 이날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 이어졌다.


이번 헌혈은 감염에 민감한 시기인 만큼 차량 내부 및 채혈기구 소독에 철저를 기하며 진행됐다. 체온 측정 및 마스크 착용 등을 필수로 해 채혈업무를 담당하는 직원들과 헌혈에 참여하는 직원들의 개인 위생 관리 역시 철저히 했다.

헌혈에 참여한 한 직원은 "잠깐의 시간을 내어 많은 이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값진 참여인 것 같아 헌혈버스에 들르게 됐다."고 말했다.

이날 '사랑愛 헌혈'은 마포구 공무원 100여 명 이상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나눔 실천에 동참했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생명을 살리는 숭고한 일, 헌혈에 구 직원들이 적극 참여해 혈액 부족 해소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된 것 같아 직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라며 "모두가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지만 오늘처럼 이웃을 위해 사랑을 나누고 구민과 공직자가 각자의 자리에서 합심한다면 곧 코로나19 확산 사태를 이겨낼 수 있을 것이라 믿는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문종민 경기취재본부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