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심상가 임대료 인하로 상생 노력 전개

경주에 코로나 고통분담 동참 물결

추진호 탐사보도국장 기자 | | 입력 2020-02-27 14:50:19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추진호 탐사보도국장 기자]코로나19로 인한 착한 임대료 물결이 경주시에서도 확산되고 있다. 경주중심상가시장상인회(회장 정용하)에 따르면 상인회 및 상인·건물주 등이 서로 공감대를 형성해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고통을 분담하기 위해 착한 임대료 물결에 적극 동참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현재까지 중심상가시장 내 6명의 건물주가 총 13개 점포에 대해 월세를 평균 64%정도 감면하기로 했으며, 13개 점포 중 5개 점포는 100% 감면하기로 했다.

경주중심상가시장상인회는 코로나19로 인한 고통을 분담하고 임대인과 임차인 간의 상생 차원에서 자발.선제적으로 추진해 왔으며, 충분한 공감대 형성으로 점차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이번 착한 임대료 물결에 동참해 준 경주중심상가시장상인회와 건물주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전통시장과 상점가에 대한 지속적인 방역 등 다양한 지원책을 지속적으로 발굴할 것"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추진호 탐사보도국장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