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82개 기관 배출량, 전년대비 3.9%p 추가 감축
서천54.8%,인천51.1, KARI 50.8 ,영천 49.3
19년도 온실가스 배출량 398만톤CO2eq, 23.5%↓
21년부터 한국형 뉴딜 공공부문 감축 투자 확대
정부 합동, 대기업 등 상가,주택 민간영역 확산
실천 LED 조명 교체,소등,실내 냉난방 온도준수

정부 및 공공기관 온실가스 감소 성적표

김영민 기자 | news@ecoday.kr | 입력 2020-08-05 10:43:53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김영민 기자]지금까지 공공부문에서 실행해온 온실가스 배출량을 감축해 온 성적표가 나왔다.

환경부는 정부부처 및 산하기관에 대한 온실가스 및 에너지 목표관리제 실시한 결과를 내놨다. 환경부의 발표자료에 따르면, '공공부문 온실가스·에너지 목표관리제' 대상은 총 782개 기관이다.

2019년도 온실가스 배출량은 398만 톤CO2eq으로, 기준배출량 521만 톤CO2eq 대비 23.5% 줄었다고 밝혔다. 이러한 2019년도 감축률 23.5%는 전년 감축률 19.6% 대비 3.9%p 추가감축한 수치다. 배출량 398만 톤CO2eq은 제도를 처음 시행한 2011년 배출량 473만 톤CO2eq과 비교하면 15.8%인 75만 톤CO2eq을 감축한 성과다.

이번 공공부문 온실가스 에너지 목표관리제는 2011년 '저탄소 녹색성장 기본법'을 근거로 도입됐다.정부부처는 환경부, 행안부 산업부, 국토부 4개 부처가, 지자체 등 7개 유형 782개 기관에 대해 매년 기준배출량 대비 연차별 감축 목표에 대한 이행실적을 점검한 결과다.

기관유형별 2019년 감축률(기준배출량 대비)은 지자체 28.1%, 공공기관 25.6%, 국공립대학 22.5%, 지방공사· 공단 20.9%, 중앙행정기관 17.7%, 시도 교육청 14.8%, 국립대학병원 및 치과병원 8.9%로 나타났다.

목표관리제에 눈길을 끈 연간 1000톤 이상의 온실가스 배출기관 중 감축률 상위기관은 충남 서천군(54.8%), 인천시(51.1%), KARI 한국항공우주연구원(50.8%), 경북 영천시(49.3%) 순으로 나타났다.

이들 기관들은 온실가스 감축을 위해서 쓴 수단은 LED 조명 교체와 불필요한 등 끄기, 한국에너지공단에서 정한 실내 냉난방 온도준수 등을 지켰다. 이를 통해 90만 톤을 줄었다.

이들 기관들은 업무용 디젤차 버리고 전기차로 교체했고, 신재생에너지 발전설비 설치 등의 시설개선으로 11만 톤을 줄었다.

특히, 탄소포인트제와 외부감축사업을 통해 21만 톤을 추가로 감축했다. 공공부문이 대상기관 경계 외부에서 공공목적으로 추진하는 온실가스 감축 및 에너지 절약사업으로 감축량을 자체 감축 실적으로 사용됐다.

환경부는 감축 성과가 미흡한 기관을 대상으로 전문기관 에너지 진단 후 시설개선 등 사후관리를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10월에 운영성과대회를 열어 모범사례를 공유‧확산할 계획이다.

한국형 뉴딜 사업에 '그린리모델링'관련 다수 부처의 투자사업이 포함돼 2020년 이후 공공부문의 온실가스 감축 실적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정부의 역할도 뚜렷하게 나타내고 있다. 행정안전부는 정부청사 그린리모델링‧에너지관리 효율화를, 국토부는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문체부는 국민체육센터 건립지원‧공공문화시설 에너지저감화를 추진했다. 산업부는 신재생에너지보급지원 등에 주력하고 있다.

오일영 환경부 기후전략과장은 "2021년부터 한국형 그린뉴딜 정책의 공공부문 투자 확대가 본격적으로 이뤄지는 점을 고려해 2021~30년 '공공부문 온실가스·에너지 목표관리제'의 신규목표는 국가 온실가스 감축 로드맵 목표보다 도전적으로 설정할 예정"이라고 했다.

오 과장은 "한국형 그린뉴딜 정책의 실행력 강화를 위해 공공부문의 온실가스 감축 실적을 높이는 동시에 민간영역으로 확산되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환경부는 2030년까지 공공‧기타부문은 2017년 배출량의 21.5%를 감축 목표로 잡았다. 공공부문 기관별 감축량은 국가온실가스종합관리시스템(ngms.gir.go.kr)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용어설명
CO2eq(이산화탄소 상당량): 이산화탄소에 대한 온실가스의 복사 강제력을 비교하는 단위로서 해당 온실가스의 양에 지구 온난화지수를 곱해 산출한 값을 말함
기준배출량: 각 기관별 2007~2009년 평균 배출량을 기준배출량으로 정하며, 시설의 신설·증설·폐쇄 등을 반영해 매년 기준배출량 조정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김영민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