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제과 퀘이커, 모델 최화정 발탁

유혜리 기자 | news@ecoday.kr | 입력 2019-05-18 08:32:46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유혜리 기자]롯데제과(대표이사 민명기)가 오트밀 브랜드 퀘이커의 광고 모델로 탤런트 최화정을 발탁했다.

최화정은 예능, 드라마, 라디오, 홈쇼핑 등 다양한 방면에서 활약하며 특유의 입담과 철저한 자기 관리로 오랫동안 인기를 끌고 있는 방송인이다.

롯데제과는 최화정의 열정적인 모습과 트렌디한 미식가 이미지 등이 주요 고객인 3040 주부층의 브랜드 호응도를 높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화정씨는 실제로 퀘이커 오트밀을 즐겨 먹는 마니아로 알려져, 광고를 통해 진정성 있는 메시지를 전달할 수 있을 것이라는 점도 고려됐다.

롯데제과는 최화정을 통해 오트밀의 건강한 이미지를 극대화할 계획이다. 이번 광고에서 최화정은 아침식사로 퀘이커 오트밀을 적극 추천하며 간편하게, 맛있게, 든든하게 채우라는 메시지를 전한다.

퀘이커는 최근 '마시는오트밀' 등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며 라인업을 확장하고 있다. 오트밀에 생소했던 국내시장에서 인지도가 쌓이고 마니아층이 점차 두터워지며 판매도 서서히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광고는 이달 중 유튜브 등의 온라인 채널을 통해 방영될 예정이다. 롯데제과는 최화정을 전면에 내세워 SNS 이벤트 등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유혜리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