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교통수단 도입 타당성용역 착수보고회

경주시 친환경 교통망 구축 순항

추진호 탐사보도국장 기자 | | 입력 2020-06-01 18:57:12
  • 글자크기
  • +
  • -
  • 인쇄

[환경데일리 추진호 탐사보도국장 기자]경주시는 지난주 시청 대외협력실에서 민선7기 공약사항인 동해남부선 및 중앙선 폐철도부지 활용사업의 일환으로 추진 중인 신교통수단 도입 타당성조사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는 경주시장, 관련 부서장, 한국철도시설공단, 전문가 및 교수 등이 참석 ▲그간 추진경과 보고 ▲교통현황 및 통행실태 분석 ▲폐선예정부지 활용계획 ▲광역전철 연장방안 ▲신교통시스템 도입검토 등 주요 현황 분석 및 향후 용역 추진방향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를 가졌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도심 주요 관광지 연계 및 광역교통 연결방안 등 새로운 교통수단 도입의 필요성이 재 강조되는 시점"이라며 "폐선 부지를 최대한 활용해 경주시에 최적합한 신교통이 될 수 있도록 면밀히 분석 검토해 시민편의와 관광수요 충족 등 종합적인 계획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해당 용역은 내년 4월 완료될 예정이며, 경주시에 적합한 신교통수단 도입에 대한 타당성 등을 검토?분석해 관련 과업을 제안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환경데일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naver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추진호 탐사보도국장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